코리아패러글라이딩

즐길거리

단양제2팔경 칠성암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코리아패러글라이딩 댓글 0건 조회 393회 작성일 19-03-19 11:32

본문

잘 다듬어 세운 듯 솟아 있는 70척의 바위 일곱개 칠성암!
대강면 황정리 대흥사에서 원통암 방향으로 골짜기를 따라 1시간 30여분 정도 올라가면 원통암이 있고 그 서쪽에 하늘을 찌르는 바위가 있으니 대석이 30척이며 이 위에 마치 잘 다듬고 깎아 세운 듯 한 70척의 바위 일곱 개가 솟아있어 칠성암이라 한다.

칠성암 바위 위에 약 300년쯤 되는 노송이 자라고 있어서 장관이었으나 고사하였다. 칠성암은 화강암석이라 햇빛이 비치면 눈이 부시어서 그 위용에 누구나 감탄을 자아내게 하였다.

부처님 손바닥 형상의 이 바위에 기도를 드리면 아들을 낳는다고 하여 득남을 원하는 많은 사람들이 이곳을 찾았다 한다. 해가 뜨기 전 새벽바람에 정안수 한 사발을 떠 놓고 정성을 다해 기도하는 옛 우리 어머니들의 모습이 아련히 연상되는 곳이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